[연구] 신세벌식 P 구상안 ②

실험/연구 단계에 있는 자판 배열
답글 달기
팥알
글: 94
가입일: 2013-07-24 15:47
연락처:

[연구] 신세벌식 P 구상안 ②

글쓴이: 팥알 » 2015-06-14 01:47

Sin3-P-beta-2.png
Sin3-P-beta-2.png (5.82 KiB) 18215 번째 조회
신세벌식 P beta 2 (기본).ist
(날개셋 설정 파일)
(1.01 KiB) 236 번째 다운로드
신세벌식 P beta 2 (확장).ist
(기호·겹받침 확장, 날개셋 7.7 이상)
(6.05 KiB) 225 번째 다운로드
온라인 한글 입력기 : http://ohi.pat.im/?ko=sin3-p


함께 올린 곳 : http://cafe.daum.net/3bulsik/JMKX/93


먼저 올린 신세벌식 P 구상안을 더 고쳤습니다.
  • 빗금(/) 자리에 들어간 겹홀소리 조합용 ㅗ를 뺀다.
  • [ 자리에 있던 겹홀소리 조합용 아래아(ㆍ)를 빗금 자리로 옮긴다.
[/list]

저는 아직 빗금 자리에서 ㅗ를 넣는 것에 익숙하지만, 공세벌식 자판을 오래 쓰지 않고 신세벌식 자판을 익힌 분들의 의견을 모아 보면 P 자리에서 ㅗ를 넣는 것이 편하다는 의견이 더 많은 것 같습니다. P 자리에서 ㅗ를 넣는다면 [ 자리에서 아래아를 오타 없이 넣기가 더 어려운 것 같습니다. 그래서 중복되어 들어 있는 요소(ㅗ)와 한글을 넣는 글쇠 수를 줄이는 것도 함께 노려서 오른쪽 아래아 자리를 위 배열표처럼 바꾸었습니다.

첫소리를 넣은 다음의 쌍아래아는 빗금(/)과 z 글쇠를 이어 쳐서 넣을 수 있고, 쌍아래아만 따로 넣으려면 윗글쇠를 누른 채로 z 글쇠를 두 번 누르면 됩니다.

빗금 자리에 ㅗ가 들어간 것은 공세벌식 자판을 쓰던 사람들을 배려한 것입니다. 신세벌식 자판을 나름의 논리와 규격을 갖춘 자판 배열로 우뚝 세우려면, 당장은 공세벌식 자판을 쓰던 사람에게 불편하더라도 중복되는 요소를 줄이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러면 초보자에게 더 일관된 타자법을 설명할 수 있고, 옛글이나 외국어를 나타내려고 겹홀소리를 더 조합하는 것에 대비할 수 있습니다. 다만 위와 같은 겹홀소리 조합용 홀소리(아래아) 배치가 적절한지는 아직 판단이 서지 않으므로, 좀 더 검토해 보려고 합니다.

답글 달기